메뉴 건너뛰기

국민의 생명과 국가의 생존을 우선하는 안전
테러에 대한 대비책과 필요한 지도력은 무엇인가?
지진을 비롯한 각종 자연 재해 및 질병에 어떻게 대비해야 하는가?
세월호, 메르스 등 각종 인재로 인한 재해에 대비하기 위해서는 무엇을 해야 할 것인가?
원자력발전소의 위험성 및 북한의 핵무기 개발 위험성에 대한 우리의 대비책은 무엇인가?

올해 더위는 생존을 위협하는 수준의 재난이다. 벌써 3000명이 넘는 온열환자가 발생했고 사망자도 38명에 이른다. 이들은 대개 야외에서 일하는 사람들이거나 노년층으로 이에 대한 대책마련이 시급한 실정이다.

 

지구온난화가 가속화되는 가운데 해마다 폭염이 더 길어지고 온도도 더 높아질 거라는 암울한 전망에 에어컨이 세탁기나 TV보다 더 필수가전으로 자리잡는 모양새다. 무엇보다 생존과 관련된 문제에기 때문에 취약계층에 에에컨을 무료로 설치해 주어야 한다는 목소리도 높아지고 있다.

 

하지만 문제는 전기요금이다. 아파트 경비실에 주민들이 직접 에어컨을 설치하고 전기요금을 나눠 부담한다는 훈훈한 미담만큼이나 에어컨이 있어도 주민들이 전기료를 부담하기 싫어 가동하지 못하게 한다는 비인간적인 소식도 들려온다.

 

그만큼 전기요금에 대해 예민한데 그 이유는 누진제 때문이다. 덥다고 에어컨을 계속 가동할 경우 전기료 폭탄을 맞을 거란 걱정에 에어컨이 있는 가정에서도 그간 에어컨은 웬만하면 틀지 않는 장식품이었다.

 

폭염.png

<이미지출처 = PxHere>

 

우리나라는 다른 나라에 비해 전기요금이 싸다고 하지만 국민들이 분노하는 건 바로 가정에만 누진제가 적용되기 때문이다. 우리나라 전체 전력사용량 가운데 14.2%를 차지하는 가정용에만 절반 이상인 56%의 산업용과 21%의 상업용을 제치고 누진제가 적용되는 건 과거 개인의 희생으로 경제 성장을 도모했던 시절의 낡은 제도이다. 1973년 도입된 제도를 단 한 차례 완화하는 데만 그친 것을 보아도 문제가 많다.

 

그렇다고 무조건 폐지하는 것도 능사는 아니다. 폭염을 불러온 지구온난화가 인간들이 무분별하게 사용한 에너지가 그 원인이기 때문에 에너지 과소비를 막는 것은 필요하다. 다만 가정용이 아닌 산업용과 상업용에 누진제를 부과하든가 가정용에 부과하더라도 구간을 합리적으로 나눠 취약계층이나 서민이 전기요금 때문에 건강을 해치는 일이 발생해서는 안 된다.

 

일단 올해는 한시적으로 7, 8월의 전기요금에 한해 누진제를 완화하겠다고 밝혔지만 인하폭이 최대 2만원 가량이라 빈축을 사고 있다. 게다가 대책도 너무 늦게 나온 감이 없지 않다. 그렇다고 무조건 정부 탓만 할 수는 없다. 재난에 해당되는 만큼 미리 대비하기는 어려웠을 것이다. 이 기회에 가정용 전기요금 누진제에 대해 깊이 들여다보아 국민들이 납득할만한 개선책을 내놓아야 할 것이다.

 

3.jpg

 

  • |
  1. 폭염.png (File Size:353.3KB/Download:45)
  2. 3.jpg (File Size:52.5KB/Download:44)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추천 수 비추천 수
단순히 ‘버닝썬’ 만의 문제는 아닐 것 file 블라썸 350 19.02.19. 0 0
산업안전보건법 개정안 file foreveryoung 74 19.02.07. 0 0
일상적으로 가해지는 동물 학대에 대한 경각심이 필요하다. file 블라썸 98 19.01.21. 0 0
디지털 성범죄, 가해자에게만 비난의 화살이 갈 수 있도록 file 블라썸 173 18.10.08. 1 0
뒷좌석 안전띠-자전거 헬멧, 불편해도 바뀌어야 한다. file 블라썸 169 18.09.28. 0 0
제2의 메르스 사태가 발생하지 않도록 file 블라썸 191 18.09.10. 1 0
아직도 가정폭력이 남의 일? file 블라썸 179 18.09.03. 0 0
가정폭력 정당방위 인정 확대해야 file heanny 232 18.08.24. 0 0
폭염이 몰고 온 누진제 논란 - 국민들이 납득할 만한 개선책 내놓아야 file 산하늘 162 18.08.12. 0 0
지하철 몰래카메라 범죄 이대로 둘 순 없다 file 옥수수 135 18.08.10. 0 0
미국 ‘조혼금지법안’ 통과 file 옥수수 196 18.08.07. 1 0
미세플라스틱 먹는 조개, 그 조개 먹는 사람, 지구가 위험하다 - 8월 1일부터 일회용컵 사용 매장에 과태료 부가 file 나비 317 18.07.30. 1 0
늘어가는 초등학생 범죄, 소년법 개정이 시급하다 file 옥수수 240 18.07.27. 1 0
야생 멧돼지 구출작전 - 소년들의 굳은 의지와 코치의 헌신적인 돌봄, 그리고 다국적 구조대 file 산하늘 149 18.07.12. 1 0
대체복무제 - 병역기피자라는 시선이 사라질 수 있는 제도여야 file 천리안 165 18.07.08. 1 0
피해자와 합의되지 않았지만 감형된 성 범죄자, 가능한 일인가. file 블라썸 215 18.05.28. 1 0
불법촬영, 애초에 해결할 수 있었다. file 블라썸 155 18.05.14. 1 0
강남역 살인 사건 2년 후, 달라진 것은 없었다. file 블라썸 184 18.05.08. 0 0
쓰레기 자동 집하시설, 더 많은 개선이 필요하다.   file 블라썸 202 18.04.30. 0 0
북한의 핵실험 동결, 이제 시작이다 file 담쟁이 130 18.04.24. 1 0

2030과제 정책공모의 응모글을 보시려면 아래 과제를 클릭하세요.